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회원게시판]

오늘 스파이더맨 홈커밍 보다가 극장에서 폭행당했네요.

글쓴이 : CivilWar 날짜 : 2017-07-17 (월) 12:03 조회 : 24971

- 주의 - 길이 꽤 깁니다.


주말에 모임이 있어서 와이프와 지인들과 함께 서울 멀티플렉스에서 스파이더맨 홈커밍을 봤습니다.

일행이 8명 가량이라 가운데 통로쪽을 예매를 해서 영화를 봤는데, 평상시 중간에 낑겨서 영화보는 걸 싫어해

통로쪽에 자리를 잡고 앉았습니다.


광고가 시작이 되고, 4살 가량의 남자아이와 초등학생 가량의 여자 아이 그리고 아이 아빠 이렇게 셋이 영화를 보러 왔더군요.

하필이면 자리가 제 바로 뒷자리 아이는 앉자마자 쉬야 마렵다고 찡찡거려서 아 오늘도 영화 평화롭게 보기 글렀다고 생각했습니다.

영화가 시작이 되고 아이의 공습이 시작되었습니다. 의자를 발로 쉴새없이 차길래 도대체 왜 그런가 하고 뒤를 몇번을 돌아봤습니다.

그럴 때마다 아이 아빠가 주의를 주는 행동은 하지 않았지만, 그래 아이인데 그러려니 하고 넘어가려고 했습니다.

그런데 영화 30분쯤 지났을까? 남자아이가 영화 언제 끝나?를 계속 반복을 하더군요. 한컷이 넘어가면 언제 끝나?

또 한 컷이 넘어가면 언제 끝나를 반복을 하다가 어느 순간 아이 아버지가 아이들을 데리고 나가던군요.


그래서 이제 쫌 편하게 보겠구나 안심을 하고 있는 찰나에 다시금 들어온 그 가족...

더욱더 심해지는 몸부림에 심지어 저와 와이프 머리좌석을 잡고 손을 넣다 흔들었다를 반복을 해서

머리를 기대서 볼 수 없는 지경까지 되었습니다. 계속 의자는 차고 헤드부분에 손을 만지기를 수차례를 반복하고

나중에는 언제 끝나를 계속하니 다른 사람들이 그 사람들을 쳐다보기 시작을 했습니다.

저도 몇번을 뒤를 돌아봤는데 모른척 하고 있는게 더 열이 받더군요.


그래서 영화가 끝나고 엔딩크레딧이 올라가면서 극장안에 불이켜지고 저는 뒤를 돌아 "저기요 아이 관리못하실꺼면 극장오지마세요."

이렇게 이야기 했습니다. 그러자 아이의 아버지가 오히려 화를 내면서 니가 뭔데 오라마라 이야기 하면서 삿대질을 하더군요.

그래서 삿대질하지 마시고 우리도 정당하게 돈내고 보는데 남한테 폐끼치고 그게 뭐하는 거냐고 따지니까

좋게 이야기 하면 사과할려고 했는데 말을 싸가지없게 하냐고 이야기를 하더군요.

그럼 아무말 안하면 사과도 안하실 생각이었냐고 따지니까 X발 니 몇살인데를 찾더군요.

그래서 내 나이 알아서 뭐하게 X발 삿대질 하지말라고 이야기 했습니다.

그 아이 아빠가 저한테 너 X발 따라나와 그러더니 제 옷을 잡아 당기더군요. 그래서 저는 옷 놓으라고 뿌리쳤습니다.

그러면서 일어서길래 저도 일어서는 순간 제 목을 손으로 치니까 제가 뒤로 고꾸라 지면서 옆좌석쪽으로 넘어졌습니다.


같이 있던 일행들도 왜 사람을 때리냐고 이야기를 하니까 말을 X같이 한다며 오히려 욕을 하더군요.

그래서 저도 같이 고성과 욕이 오가면서 목소리를 높히기 시작했습니다.

저희 지인 분이 어찌되었던 간에 폭력은 안되고 아이들 앞에서 이게 무슨 행동이시냐고 폭력행사하신거 사과하면

저희도 없던일하고 그냥 좋게 가겠습니다. 라고 이야기 하니 당신 뭔데 빠져 이러더군요 그래서 아는 형님이라고 이야기 하니

동생교육 똑바로 시키라고 나이도 어린 게 싸가지없이 어디 오라마라야 이러면서 더 따지더군요.

그래서 이러시면 경찰에 신고하겠습니다라고 이야기 하니 아쉬울거 없으니 소리치더군요

직원에게 경찰을 불러달라고 요구를 했는데 끝까지 연락을 안하더군요. 그래서 제 핸드폰으로 경찰서에 신고했습니다.


경찰에 신고를 하고 있는데 아이가 있어서 집에 가겠다면서 갑자기 내뺄려고 그러더군요.

그래서 와이프가 경찰 불렀으니까 가만히 있으라고 어디 가냐고 붙잡아뒀습니다.

경찰이 도착하고 제 목 상태를 보니 밀면서 손톱으로 목을 긁어서 양쪽에 빨갛게 상처가 두 줄씩 갔더군요.

경찰이 제 이야기를 듣고 아이 아빠 이야기 듣는다고 하니 제 이야기가 다 맞는데 자기도 맞았다고 갑자기 주장을 하더군요.

제가 몇살을 잡고 흔들어서 목이 다 아프다고 이야기를 하더군요. 그 이야기에 더 어이가 없어서

경찰은 어떻게 하실꺼예요? 여기서 마무리 하실꺼예요 아님 경찰서까지 가실 꺼예요. 라고 묻더군요.

그래서 인생은 실전이라는 것을 보여주기 위해 선처없고 처벌 원하니까 끝까지 가자고 이야기 했습니다.

그 쪽도 제가 그러니 끝까지 가겠다고 이야기 하더군요. 그러면서 경찰서로 임의동행을 하자고 이야기를 하니,

아이 아빠는 자기는 아이들 때문에 귀가를 해야한다고 갑자기 못간다고 이야기 하더군요.

그러면서 자기랑 저랑 저쪽에서 단둘이 이야기 하자고 말을 하는데, 또 삿대질 하면서 이야기 하길래

삿대질 하지말고 아저씨랑 이야기 할 것 없다고 경찰서에서 보자고 이야기 하고 저 혼자 경찰서 가서 조서 꾸미고 왔습니다.


혹시나 놓치는 게 없을까 아는 변호사랑 아는 사무장한테 전화해서 전후사정 이야기 하고, 나는 손도 안댔는데 맞았다고 이야기 한다

어떻게 하냐 우리쪽은 8명이나 증인이 있는데 그게 신빙성 여부를 물어보니, 참고인 조사로 소환할 테니 걱정하지 마시고,

무고죄로 고소하겠다고 이야기 하라고 추천하더군요. 그래서 법률적인 검토를 대략적으로 끝내고

내일은 상해진단서 발급받으러 갈 예정입니다.


저도 물론, 극장에서 화를 참지 못하고 다른 관객들에게 역시나 민폐를 끼친 건 마찬가지입니다.

하지만, 자신은 잘못없다는 뻔뻔한 아빠의 행동에 용서할 마음이 1도 안생기더군요.

저도 제가 욱하는 마음에 때렸습니다. 죄송합니다 라고 이야기 했으면 넘어갈 것을 오히려 맞았다고 주장을 하니

진단서 끊고 들어가고 무고죄로 고소할 거라고 이야기 해주면 어떻게 반응할지 지켜봐야겠습니다.

어차피 최악의 경우는 쌍방으로 양쪽다 벌금 or 합의를 하고 끝내는 건데, 이미 마음속에는 벌금 낼 각오 하고 있습니다.

 

      


닭먹는장금이 2017-07-17 (월) 18:27
응원합니다.. 읽으면서 화가나더군요,,
후기 기다리겠습니다~~
화이팅!!힘내세요!!
BaBarian 2017-07-17 (월) 18:28
왜 어린애들 키우믄서 극장 댕길라 그래..
뻔히 피해주고, 애들 다독거리고 눈치보이고 마음 불편할거 알면서..
그냥 맘편하게 또래 애들 보는 만화영화 보러 가서 신나게 소리지르고 몸부림치고 춤추고 박수치지..
집나간깜찍이 2017-07-17 (월) 18:36
인실x ㄱㄱ싱해주세요 당해봐야 다시는 안그러져
nervous 2017-07-17 (월) 18:39
세상에 저런 미친놈도 거리를 활보하고 있군요;; 저런놈들은 용서해주면안됌...
19세이상만 2017-07-17 (월) 18:44
요즘 보면 애들 관리 안 하는 부모가 대부분입니다
말로만 하지마라 하지 혼내거나 제지하는걸 못 봤네요
아는 형님분 애들도 한번씩 버릇없게 구는데  형님한테 뭐라 하지도 못하고...

남이라면 신경 쓰실것 없습니다
따끔한 맛 보여주세요
블루베리치즈… 2017-07-17 (월) 18:46
부디 꼭 악의 무리를 처벌해주소서!
이토랜트333 2017-07-17 (월) 18:55
후기 기대합니다.
캐피터 2017-07-17 (월) 18:58
미친... 애아빠라는놈이 ,,,
포로린 2017-07-17 (월) 19:00
후기를 기대합니다 님같은 용자가 인생은 실전이란걸 보여줘야죠.. 목소리만 크면 이기는줄아는 또라이가 참많음
곰의충격 2017-07-17 (월) 19:15
집에서 토렌트로 다운받아보라고 하시징 ㅋㅋㅋTS버전으로 ㅋㅋ
제대로 빅엿선사 하시길 기대할게요~~~~
김재규 2017-07-17 (월) 19:21
화이팅!
에로이 2017-07-17 (월) 19:29
저런 나이만 먹은 애새끼한테서 그 따위 애새끼가 나오는거겠죠.
백경대지로 2017-07-17 (월) 19:32
선처해주시면 제2의 피해자가 생깁니다. 부디 정의의 철퇴를 내려 주세요
적풍의사신곡 2017-07-17 (월) 19:52
저런 병신들은 정의구현을 당해야 정신차립니다.
클라우저II세 2017-07-17 (월) 20:06
빌런이 히어로물을 보러 극장에 다 오네 ㅋㅋㅋㅋㅋㅋㅋㅋㅋ
정의구현 해주세요
아리가뜨로 2017-07-17 (월) 20:11
다른분들 똥 피할수 있게 정의 구현 부탁드립니다!!
키스톤 2017-07-17 (월) 20:11
요즘 부모들이 저런 사람들이 꽤 많아요. 공공장소나 식당/극장 등등..

현재 30-40대 부모님들 세대분들은 그래도

아이들을 공공 장소 예절 같은걸 철저히 시킨 편인데.

요즘 부모들은 애들 관리 엉망진창으로 하는데다가..

내 애가 법이고 진리라고 생각하는 아메바 같은 부모들이 꽤 보입니다.

절대 용서하지 마세요. 욕 처먹어도 할말 없는 부모들인거 같네요
하니우 2017-07-17 (월) 20:28
이런... 멱살 잡히셨으면 잡히고 상처 나면 바로 한방 날리시지 .. 어차피 벌금 받고 끝나는데 .. 에휴 ``..
kiva 2017-07-17 (월) 20:33
에긍 신성한 극장에서 매너가 ㅠㅠ
저도 예전에 착신아리 파이널 볼적에
뒷좌석에서 영화 끝날적까지 시끄럽게 웃어대던 중딩들 생각나네요
본조드럼 2017-07-17 (월) 20:34
콩심은데 콩 나는거죠
그런 인성의 부모 밑에서 그런 아이가 나오더라고요.
이상한 아이들보다 먼저 이상한 부모들이 늘 있습니다.
참 욕보셨네요....
조르프 2017-07-17 (월) 20:45
어디 노키즈 영화관 없나 ㅋㅋㅋㅋ
노 알콜 영화관이랑
관 한두개마 돌려도 대박날거 같은데
물벌물이 2017-07-17 (월) 20:54
인생은 실전이죠!!
살바토어 2017-07-17 (월) 21:05
애한테 뭐라햇어야햇어 아빠가 아니라 ㅋㅋㅋㅋㅋ
slc121 2017-07-17 (월) 21:31
공중도덕 못배운새끼들 천지 개한민국. 나이쳐먹은새끼들이 더심함. 이래서 영화는 집에서 혼자 ^^
파올로말띠니 2017-07-17 (월) 21:33
모두가 원하는 후기 기대합니다~~화이팅!!!!!
ScarCity 2017-07-17 (월) 21:48
후기 기다리겠습니다!
세방 2017-07-17 (월) 22:15
정말 이런글보면 그 아이 제재 안한 부모의 인성이 참 쓰레기라는게 느껴지네요..
저도 극장가면 정말 열받네요. 부모들은 통제도 안하고 뭐하는걸까요
맘충 맘충 하는이유가 다있네요ㅠ
데이비드발컨 2017-07-17 (월) 22:35
어릴때부터 극장도가보고해야 애들이 예절을지키는건데..
멋진아빠놀이한답시고 극장갔는데 이런사단이..
잘해결하시길..
몽키D이토 2017-07-18 (화) 00:36
최악의 경우는 쌍방으로 양쪽다 벌금 or 합의를 하고 끝내는 거라고 하셨는데,

글쓴분은 1도 잘못없는거같은데 쌍방 벌금이 될 수도 있나요?? ㅠㅠ
     
       
H마스 2017-07-18 (화) 02:51
욕하면 안되고요 멱살이든 뭐든 방어를 제외한 신체적 접촉하면 안되요. 대한민국 법이 그래요. 그래야 쌍방과실이 안되고 상대측 고소가 가능
가엘몽피스 2017-07-18 (화) 09:18
응원합니다!
ㅊㅑ밍 2017-07-18 (화) 09:24
아오 정의구현 화이팅입니다.
뽀로뽀로미 2017-07-18 (화) 09:57
직원은 왜 신고를 안해......ㅠㅠ
     
       
고독한미식가 2017-07-18 (화) 10:24
이게 제일 의문... 엮이기 싫다는건가... 저런 직원들이 제일 나쁜거 아닌가요!!?
          
            
가람버들솔 2017-07-18 (화) 13:43
해당 영화관과 직원까지, 법적으로 걸릴수 있는 사안입니다.

안전관리 부실이거든요. - 관객들간의 시비가 일었는데, 그것이 폭력적인 행위로 발전하고. 고객이 경찰이 블러달라고 하는데 무시했다 - 이건 손해배상 청구감임
유인나이유 2017-07-18 (화) 14:46
전 저런 분쟁도 싫고 신경쓰는것도 싫어서 그냥 집에 시스템 갖춰놓고 봅니다.. 집중이 안됨 ㅠ.ㅠ
공9리 2017-07-18 (화) 14:55
그래서 젤 뒷자리가 좋음..
알수없는시드 2017-07-18 (화) 20:12
이런 경우도 있군요.. ㅎ 그냥 사과하면 끝날 일이.. 폭력을 쓰다니.. 애 앞에서 폭력을 쓰는 것을 보니 평소에도 그랬을거 같군요.
개똘갱이 2017-07-18 (화) 21:12
젖같은 세끼네요.꼭 처벌받기를 바랍니다.
극장에서 그지랄 할꺼면 왜 오는지
FHDAV 2017-07-18 (화) 21:28
개가 돼지를 만나 새끼쳐서
개돼지를 낳고,
개돼지가 개돼지만나 새끼쳐서
개돼지를 낳고....
Winner 2017-07-18 (화) 21:32
꼭 이기셔서 그런 개념없는 놈 처벌받게 해주세요.
나이를 똥꾸멍으로 처먹었나...애들이 불쌍하네요
행운의중심 2017-07-18 (화) 21:54
에구구 똥 밟으셨네요. 그 애아빠도 모처럼 애들에게 좋은 기억 주려고 했을건데 그런 모습을 애들에게 보여 준 꼴이라니...
써닝ㅇㅅ 2017-07-19 (수) 00:05
후기 기대하겠습니다.

추가로 멀티플렉스쪽에도 내용 얘기해서 영화보다가 피해 봤다고 얘기해보세요.
ermxgv 2017-07-19 (수) 00:48
저딴 부모밑에서 자랑 애새끼 꼴이 보인다.... 하긴...그랬으니 첨부터 극장에서 그 진상을 애새끼가 부려도 가만히 있지!!
김구나라 2017-07-19 (수) 08:58
저도 10년전 20초반에  비슷한경우가 있었는데;; 노래방 알바하고 있었는데
노래방서비스 안준다고 노래방티비 부시고 나감..사장이 나가서 잡으라고 해서 잡았는데
제가  때렷다고 경찰신고함;; 다음날 저한테 사과하고 고소취하했는데  전 기소유예나왔네요
글작성자분께 궁금한건 저는 그때 너무어려서 그냥 넘어갔는데 끝까지 무고죄로 고소하면
어떻게 되는지 후기가 궁금하네요
미드매니아남 2017-07-19 (수) 09:21
조지세여. 단 자식들앞에서 부모가 되서 죄송하다고도 하지만 소인배들같은경우는 강한모습보인다고 더 ㅈㄹ하는 놈들도 있으니 주의하시구요.
후츠 2017-07-19 (수) 10:39
이런 일 당할까봐 아무말못하고 뒤에서 꽁깍지나 까는 제 모습이 생각나네요... 부디 잘 처신하시고 꼭 이기시길 기원합니다
데이드림 2017-07-19 (수) 11:23
영화관 관계자 신고도 추가로 해야한다고 생각합니다.
이러한 상황이 발생했을때 해야할 메뉴얼들이 갖춰져있었을텐데
적절한 조치를 취하지 않은것은 영화관 책임도 작지 않죠.
경상도수컷 2017-07-19 (수) 14:35
저런놈은 다같이 밟아줘야 하는데 지가 힘좀 쓴다고 세상 제일인줄아는놈....
넌닝구스메 2017-07-19 (수) 18:42
이 영화 12세이상 관람가 인데 극장이랑 같이 묶어서 저 새끼랑 처벌 안되나요?
리오그란 2017-07-19 (수) 20:37
화이팅이십니다, 훌륭하시네요.
후기가 너무 기대가 됩니다.
뿌유탁 2017-07-19 (수) 21:27
참교육 해주세요 어린자식들 앞에서 뭔짓거린지 저런 애들이 커서 할 행동들이 눈에 훤히 보이네요!
화천지 2017-07-19 (수) 23:06
이후어찌 댓는지 궁금하네여
눈밑어둠 2017-07-20 (목) 08:53
애들만 봐도 부모의 인성이 보인다죠...
애들이 이미 글렀는데 부모는 어떻겠습니까.. 잘 처리되었길 ㅠㅜ
koreano1 2017-07-20 (목) 10:06
애들 키워보면 제지하기가 쉽지 않습니다. 그런 아이를 데리고 청소년 이상급의 영화를 보러 온것 부터가 문제가 있는 것 같고, 첨부터 영화 보는데 방해가 되니 애기들 발로 못차게 해달라고 부탁을 해야  !@#$@! 부탁은 무슨 머하러 극장 와서 민폐냐 애들 앞에서 쌈질하고 썅  나도 애 둘이지만 애들 생각해서 못 델고 가겠다. 결국 쌍방처리 되고 찝찝함만 남겠지만 소신있게 결정했으면 결과야 어떻든 후련할겁니다.
제기어스 2017-07-20 (목) 16:34
왜 저러고 살까요 정말;;;
투미소 2017-07-20 (목) 16:42
15금 청불 이런게 괜히있는거아닌데 뭐헌다고 그것도 통제불가능한 관리안된 애들을 데리고왔담
이미 그것자체가 잘못된행동입니다 영화 시작하기전에 하면안되는것들 알려주잖아요?
그걸 어른인 부모들은 안다는건데 안지켰다 그럼 비매너 민폐죠 저는 오래전에 극장에서 영화보는데
늦게들어온 커플이 자리찾는다고 플래시켜고 두리번두리번 소리 진동/무음 안바꿔놔서 소리피해
그제서야 진동바꾼다고 폰켜고 카톡카톡 소리나니까 답장쓰는지 꽤 오래켜져있는폰화면
뒷사람들중에 남자가 그리크진않지만 충분히 들릴만한 목소리로 "확 폰 부셔버린다 꺼라" 이러니까
사람들 웃고 그커플 폰꺼놓더군요
바람이된견우 2017-07-20 (목) 22:22
응원합니다.
이런게 바로 정의구현 이라고 생각합니다.
BOBOS 2017-07-21 (금) 02:01
애새끼 하는 꼬라지 보면 지 아비랑 지 애미 닮아서 아주 지랄이네요 완전 끝까지 밀어붙여도 반성 안할 년놈들임
처음  1  2  3
   

인기게시판  | ↑추천순정렬 | ↑조회순정렬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 인기게시판은 각 게시판에서 추천 및 조회수로 산정해 자동으로 이동됩니다. 이토렌트 11-20 18
13509  [유머게시판] 이상순이 인스타에 남긴 글 (207) 감성소녀 09:37 24984 22
13508  [연예인] 달샤벳 우희 참 인사.gif (26) 코드쿤스트 05:39 19810 15
13507  [회원게시판] 독일 관광객 "한국 같은 나라 처음 본다." (96) 루이스피구7 00:23 18880 15
13506  [회원게시판] 지하철 타면 이해 안되는 사람들 (97) Gollira 07-20 15023 21
13505  [동물/식물] 어떤 집사의 주인님근접샷 (30) 스샷첨부 수양추 07-20 11918 18
13504  [회원게시판] 에어컨 구매를 준비중인분들 보세요. (114) 무라사키 07-20 15545 42
13503  [연예인] 엉밑살 (29) 뚝형 07-20 22735 23
13502  [연예인] 성소 골 (42) 뚝형 07-20 31764 40
13501  [회원게시판] 혹시 휴지를 저 처럼 가지고 다니시는 분이... (131) 옹느랑 07-20 22816 16
13500  [유머게시판] 청주 물난리 속 구난영웅 (47) 사니다 07-20 34607 65
13499  [회원게시판] 중국기자가 찍은 북한여고생.jpg (104) 루이스피구7 07-20 32199 17
13498  [연예인] 수영장에 놀러간 신수지 (80) 빛에신념을 07-20 32964 25
13497  [연예인] 이희은 블랙란제리 (52) WE로지 07-20 31785 41
13496  [회원게시판] 진짜 컴퓨터 수리점들 무섭네요 ㅋㅋㅋㅋㅋ (117) 뚬뚬이 07-20 20549 14
13495  [회원게시판] 임지현은 납북이 확실한듯... (68) 민주투사 07-20 19831 12
13494  [연예인] 오시은 과감한 의상.gif (46) RSSSKR 07-19 31802 29
13493  [연예인] 손나 빡돔 (39) 8블리즈♡ 07-19 25645 15
13492  [회원게시판] 아버지가 죽었으면 좋겠습니다... (121) 은영은영 07-19 15196 40
13491  [연예인] 조보아 과거사진 (22) 리더십특강 07-19 25096 18
13490  [회원게시판] 알바 자르고... (184) 七海 07-19 22289 83
13489  [사진갤러리] 풋풋한 소녀의 느낌과 단아함을 강조한 한복의 미 (38) 스샷첨부 얍삽쟁이 07-19 13277 37
13488  [자동차] 신차 인증! 무사고 기원해주세요! (79) 스샷첨부 공짜가좋아 07-19 10914 22
13487  [회원게시판] 취직 정말 안되네욤.. (79) 스샷첨부 미낙스 07-19 15841 13
13486  [유익한정보] "안녕, 난 모기라고 해~!!!" (107) M13A1Rx4 07-19 19290 41
13485  [회원게시판] 제가 프랜차이즈 회사에서 일합니다만... (87) 옹느랑 07-19 15959 17
13484  [연예인] 타히티 아리의 피지컬 (35) 흐꾸루꾸 07-19 30113 12
13483  [연예인] 정연이 마성의 짤 (21) 델핀 07-19 28245 22
13482  [영화게시판] 강철의 연금술사 실사화 포스터나왔네요 (133) 슈퍼스타게이 07-19 15814 18
13481  [회원게시판] 관리사무소에서 일합니다 (72) 밍글이 07-18 16895 10
13480  [회원게시판] 하... 점심부페에서 고기 많이 펐다고 뭐라하네요... (88) derder 07-18 18425 18
13479  [연예인] 뭘 좀 아는 다현이 (27) 델핀 07-18 25541 21
13478  [유머/엽기] 키아누 리브스 근황 (95) 뚝형 07-18 39859 38
13477  [유머/엽기] 재조명되는 갓성기 기자 (72) 빛에신념을 07-18 27074 43
13476  [유익한정보] Adguard 프리미엄 1년 무료 (46) NATCHIN 07-18 11913 22
13475  [연예인] 런닝맨 털어버리는 정형돈 (54) 블러핑 07-18 26432 26
13474  [연예인] 오하영 한장.jpg (29) 뽀미하영 07-18 26653 25
13473  [연예인] 꽃가루 빼는 오하영.gif (11) 뽀미하영 07-18 25698 12
13472  [동물/식물] 멍뭉아 하나 골라봐 gif (33) 응가요정 07-18 14236 28
13471  [동물/식물] 목줄 풀어 줬더니..jpg (70) 천마신공 07-18 19463 27
13470  [연예인] 배틀트립에서 조보아.jpgif (75) 코드쿤스트 07-18 30903 28
 1  2  3  4  5  6  7  8  9  10  다음